>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나라 인구 10명 중 9명은 도시에 산다
‘2014 도시계획현황’…도시거주율 91.66%로 0.08% 증가
 
아파트뉴스   기사입력  2015/07/23 [17:05]

 지난해 우리나라 인구의 91.66%인 4705만여 명이 도시 지역에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도에 비해서는 0.08% 늘어났다.
 
국토교통부는 전국 시·군·구를 대상으로 도시의 일반 현황과 용도지역·지역·지구, 도시·군계획시설 현황 등을 담은 ‘2014 도시계획현황통계’를 23일 조사·공표했다.
 
도시계획현황 통계는 전국 시·군·구의 도시계획현황, 도시·군계획시설 및 미집행 현황 등을 3개의 항목으로 분류해 352종의 통계를 제공하고 있다.
 
통계를 살펴보면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의한 용도지역상 전 국토의 면적은 10만6102.2㎢로 이중 도시지역 면적은 1만7596.8㎢로서 전체면적의 약 16.58%를 차지했다.
 
2014년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인구 5132만여 명 중 도시지역에 거주하는 인구비율은 전년(91.58%)보다 0.08%(21만538명) 증가한 91.66%(4705만여명)로 조사됐다.
 

.



 
전체 용도지역별 면적은 10만6102.2㎢로 농림지역 4만9344.5㎢(46.51%), 관리지역 2만7154.6㎢(25.59%), 도시지역 1만7596.8㎢(16.58%), 자연환경보전지역 1만2006.3㎢(11.32%)로 조사됐다.
 
이 중 도시지역[1만7596.8㎢(16.58%)]은 녹지지역 1만2662.0㎢(71.96%), 주거지역 2594.7㎢(14.75%), 공업지역 1141.8㎢(6.49%), 미지정지역 870.1㎢(4.94%), 상업지역 328.1㎢(1.86%)로 나타났다.
 
용도지역 지정면적의 증감현황은 2013년과 비교해 도시지역은 주거지역 15.0㎢, 상업지역 3.4㎢, 공업지역 19.5㎢ 증가했다. 녹지지역은 20.7㎢, 미지정지역 은 13.8㎢ 감소했다.
 
전체적으로 도시지역 용도지역 지정면적은 3.4㎢, 관리지역은 61.3㎢ 늘었다. 반면 농림지역은 58.6㎢, 자연환경보전지역은 10.3㎢ 줄었다.
 
도시·군계획시설 전체 결정면적은 6669.5㎢로 이 중 도로, 항만, 철도 등을 비롯한 교통시설 면적이 2229.2㎢(33.42%)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하천·유수지 등 방재시설 1613.4㎢(24.19%), 공원·녹지 등 공간시설 1497.0㎢(22.45%) 순으로 조사됐다.
 
통계 상세 자료는 국토교통통계누리(http://stat.molit.go.kr), 도시계획통합정보서비스(http://www.upis.go.kr), 통계청 국가통계포털(http://www.kosis.kr) 등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5/07/23 [17:05]   ⓒ hapt-news.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