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 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폴란드 안나, ‘용왕의 아들’ 낚시 스승과 욕지도행
 
아파트뉴스   기사입력  2022/06/23 [10:55]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폴란드 출신 안나가 특별한 낚시 스승과 함께 욕지도 백패킹을 떠난다.

 

6월 2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는 한국살이 4년 차 폴란드 출신 안나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안나와 특별 초빙된 낚시 스승의 자존심을 건 낚시 도전기가 그려진다.

 

자타공인 ‘용왕의 아들’로 불린다는 낚시 스승은 해박한 지식을 뽐내며 낚시 초보인 안나에게 낚시 특강을 열어 기대를 모은다. 특히 시작과 동시에 낚시대가 심하게 휘어지며 예사롭지 않은 대어가 잡혔음을 예고한다.

 

한편 지난 여행에서 안나는 ‘직접 잡은 물고기로 회를 떠서 먹겠다’는 일념하에 초장을 챙겨갔으나 그녀의 로망은 실패로 끝났다. 심기일전한 안나는 이번 여행에 다시 한번 초장을 챙기며, 낚시 스승과 함께 바다낚시에 나선다. 과연 그녀가 물 반, 고기 반인 낚시꾼의 성지 ‘욕지도’에서 생에 두 번째 바다낚시에 성공해 원하는 저녁 식사를 즐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백패커 안나X낚시 스승의 반전 낚시 도전기는 6월 23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6/23 [10:55]   ⓒ hapt-news.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