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 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미테이션’ 윤호-임나영-민서-휘영, 풍성한 로맨스 선보이는 ‘2色 커플’!
 
아파트뉴스   기사입력  2021/07/01 [10:37]

 

KBS2 ‘이미테이션’ 윤호와 임나영, 민서와 휘영의 2색(色) 로맨스가 극을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KBS 2TV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감독 한현희/작가 김민정, 최선영/제작 히든시퀀스/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KBS)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마하(정지소 분)와 권력(이준영 분)이 ‘마력커플’로 극의 로맨스 지수를 높이고 있는 가운데 유진(윤호 분)과 현지(임나영 분), 리아(민서 분)와 이현(휘영 분)의 로맨스가 다채로운 맛을 더하고 있다.

 

유진&현지: 엇갈린 짝사랑 로맨스

 

유진은 연습생 시절부터 마하를 향한 일편단심 마음을 키워왔고, 현지는 항상 마하 생각뿐인 유진을 짝사랑하며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홀로 속앓이하던 현지는 유진에게 마하와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주며 “내 방식대로 마하도 돕고 유진이도 돕는 거야”라고 사랑 대신 우정을 택한 바 있다. 하지만 유진 또한 권력을 향한 마하의 마음을 알고 친구로 남을 것을 선택, 상대의 행복을 우선시했던 두 사람이 엇갈림 끝에 로맨스 꽃길을 걸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리아&이현: 프로 철벽러와 톱아이돌의 온도차 로맨스

 

리아와 이현의 첫 만남은 프로듀서 하석(조정치 분)의 작업실에서 이뤄졌다. 때마침 리아는 티파티의 데뷔곡을 녹음하던 중이었고 이를 듣게 된 이현이 리아의 가창력과 음색에 매료돼 공동 음악 작업을 제안했다. 하지만 리아는 이현의 마음을 오해, 톱아이돌 ‘샥스’와 엮이고 싶지 않다며 철벽모드를 고수했다. 이후 이현이 리아와 대화를 이어가고자 했지만 그녀의 철벽에 번번이 부딪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모두에게 시니컬했던 이현이 리아 앞에서만은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는 가운데 ‘음악’으로 이어진 두 사람의 관계가 진전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KBS2 ‘이미테이션’ 제작진은 “앞으로 남은 4회차에서 윤호, 임나영, 민서, 휘영의 로맨스가 재미를 선사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일 것이다. 과연 이들의 사랑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카카오페이지 원작 웹툰 ‘이미테이션’은 2014년 첫 연재 이후 웹툰 누적 조회수 4.8억뷰 돌파, 카카오페이지 구독자 404만 명 돌파, 카카오페이지 최대 팬덤 IP 누적 댓글 60만개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K-웹툰으로 북미는 물론 일본, 중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톱스타’ 라리마, ‘완성형 아이돌’ 샥스, ‘성장형 아이돌’ 티파티, ‘열정형 아이돌’ 스파클링 등 ‘이미테이션’의 새로운 세계관이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또한 ‘신입사관 구해령’, ‘솔로몬의 위증’을 연출한 한현희 감독과 김민정, 최선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아이돌 세계를 더욱 흥미롭고 탄탄하게 그려내며 ‘원픽 뮤직 드라마’의 탄생을 알렸다.

 

KBS2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 9회는 내일(2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2 ‘이미테이션’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7/01 [10:37]   ⓒ hapt-news.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